1. 홈페이지를 개설하며
  2. 나에 대하여
  3. 참여와 활동
  4. 알립니다






로그인은 홈페이지 관리를 위한 것이고
회원가입은 받지 않으니 양해 바랍니다

홈페이지를 개설하며

"바람직한 정부를 만들어 보자", "어떻게 하면 정부가 국민들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까" 또는 "행정도 예술처럼 아름다울 수 있을까" 등은 정부에서 일하거나 정부를 공부하는 사람들이 늘 고민하고 소망하는 화두이다. 모든 사람이 자신이 일하는 분야가 잘 되기를 바라는 소망과 기대와 의욕을 가지고 있듯이, 나의 경우도 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면서, 또 연구를 하면서 이런 주제를 늘 생각하고 고민해 왔다.

교수생활과 연구생활을 하면서 글을 쓴다는 것이 내게 쉬운 일은 아니었다. 그래도 글쓰기를 주저하지 않았던 것은 무언가 사회를 향해 말을 하고 싶었기 때문이다. 그 말이 어떻게 평가될지를 걱정하기보다는 우선 정부가 잘 운영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글을 써 왔다.

민주주의 이념과 사상, 지도자론, 정치와 행정과 개혁, 지방자치, 선거, 그리고 대학생활에서 오는 문화에 대한 향수 등을 주제로 하여 써 온 여러 글들은 내가 항상 고민하고 꿈꿔온 이상의 결과물들이다.

이 글들을 인터넷이라는 열린 공간에 펼치고, 더 나은 정부를 바라는 수많은 네티즌들과 함께 이들 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싶다는 것이, 이 홈페이지를 개설하며 내가 바라는 바다.